목포중 15회, 고 13회 동창회
home contact sitemap
Home > 공지사항 > 광주

    [로그인]  [회원가입]
  세상의 비밀들을 알았어요
글쓴이 김용택  2008-09-16 23:46:15, 조회 : 2,434
파일 1 세상의비밀.jpg (233.3 KB), DownLoad : 62




닫힌 내 마음의 돌문을 열며
꽃바람 해바람으로 오신 당신
당신으로 하여
별이 왜 반짝이는지
꽃이 왜 꽃으로 피어나는지
세상에 가득한 그런 가만가만한
비밀들을 알게 되었어요

아, 내 가는 길목마다
훤하게 깔린 당신
돌뿌리 끝에 걸려 넘어져도
거기 언뜻 발끝이 아프게 부서지는 당신
이 초겨울 빗줄기 속에서도 들국 같은 당신의 얼굴이
하얗게, 하얗게 줄지어 달려옵니다

이 길에 천둥 번개 칠까 두려워요.

백두산
세상의비밀 / 당신과 나만이 아는것이 아니라 세상에 자연의 법칙에 따라 움직이는 모든생물체들의 모든 비밀이 마치 당신과 나만이 간직 할수있는 비밀처럼 느껴집니다. 언제나 당신은 제 곁에서 세상에 비밀을 알도록 이야기 하고 있으니까요, 오늘도 당신과 나만의 비밀에 천둥 번개가 칠까 걱정이 됩니다. 2008-09-18
12:59:38

삭제
세상의비밀
당신과 나만이 간직할 수있는 모든 생명체들의 비밀, 설혹 당신과 나만이 그렇게 알고있다 해도 그것들은 우리에게 너무나 소중한 보물입니다. 그러나 때로 열리지 않는 비밀은 그때마다 그 무엇보다도 내마음을 아프게합니다..... 지난 추석 연휴 둥안에 날카롭게 튀어나온 돌에 왼 손등을 다쳤지요. 연휴라서 가까운 병원도 문을 열지않고해서 대수롭지않게 여기고 바로 봉합수술을 하지않았더니 상처가 심하게 감염되어 지금은 부목을 대고 병원에 다니며 치료 중입니다. 그동안 내가 불편한 오른손의 재활에 집중하지 않았나 생각되는군요. 2008-09-18
19:59:08

삭제
           

번호 제목 글쓴이 글쓴날 조회
공지  "그대, 거침없는 사랑" - 김용택 시집  [1]  운영자 2006/11/08 2711
40   그리움    김용택 2010/08/19 3128
39   달이 떴다고 전화를 주시다니요    김용택 2010/07/25 5319
38   거기 가고 싶어요  [4]  김용택 2010/07/25 2854
37   보고 싶어요  [4]  김용택 2010/07/24 2688
36   11월의 노래    김용택 2009/11/12 2455
35   별 하나    김용택 2009/08/30 2873
34   별 빛    김용택 2008/11/21 2296
33   내가 불입니다    김용택 2008/10/29 2218
32   산도 물도    김용택 2008/10/22 2237
31   큰 산    김용택 2008/10/19 2289
30   봄 밤    김용택 2008/10/08 2200
29   노을 밑에서    김용택 2008/10/04 2184
28   가을  [2]  김용택 2008/10/01 2290
27   6월    김용택 2008/09/29 2130
26   봄비    김용택 2008/09/28 2131
25   저 들에 저 들국 다 져불것소  [3]  김용택 2008/09/26 2631
24   산 하나    김용택 2008/09/23 2185
23   내게 당신은 첫눈 같은 이  [2]  김용택 2008/09/21 2722
22   빈 들    김용택 2008/09/20 2116
21   당신이 이 세상 어딘가에 있기에  [2]  김용택 2008/09/17 2276
  세상의 비밀들을 알았어요  [2]  김용택 2008/09/16 2434
19   해 지는 들길에서    김용택 2008/09/11 2088
18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말  [2]  김용택 2008/09/09 2165
17   들국  [4]  김용택 2008/09/07 2550
16   밤 산    김용택 2008/09/06 2132
15     [3]  김용택 2008/09/04 2225
14   인생    김용택 2008/09/04 2124
13   내 사랑은    김용택 2008/09/03 2167
12   꽃처럼 웃을 날 있겠지요    김용택 2008/09/02 2055
11   당신 없는 하루    김용택 2008/08/31 2056
10   참 좋은 당신    김용택 2008/08/29 2039
9   어제는 하루종일  [2]  김용택 2008/08/24 2507
8   먼 산  [8]  김용택 2008/08/21 2758
7   당신을 기다리는 이 하루    김용택 2008/08/19 2197
6   그이가 당신이에요  [4]  김용택 2008/08/15 2887
5   늘 보고 싶어요  [2]  김용택 2008/08/08 2380
4   오늘은 아무 생각 없고  [2]  김용택 2008/08/04 2318
3   나는 몰라요    김용택 2008/08/01 2134
2   오늘도    김용택 2008/06/30 2261
  1 [2]      
이름 제목 내용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욱이 
전체 방문자수 : 102531
오늘의 방문자수 : 13
통계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