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중 15회, 고 13회 동창회
home contact sitemap
Home > 공지사항 > 서울

    [로그인]  [회원가입]
  문 대통령 "MB, 盧전대통령 죽음 거론·정치보복 운운에 분노"(종합)
글쓴이 이세욱  2018-01-18 13:46:09, 조회 : 1,064

문 대통령 "MB, 盧전대통령 죽음 거론·정치보복 운운에 분노"(종합)

입력 2018.01.18. 11:43 수정 2018.01.18. 11:47

문 대통령, MB 성명에 이례적으로 강한 어조로 직접 반박

"정부에 대한 모욕이자 사법질서 부정"..검찰수사 탄력받을 듯
'검찰수사 지침' 일각 시선에 靑 "가이드라인 제시 말라는 게 국민명령"
"국민 편 가름 MB발언 여러건 불구 인내..불의에 대한 인내는 무책임"
박수현, 이명박 전 대통령 성명 입장 표명 (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18일 오전 춘추관 대브리핑 실에서 지난 17일 있었던 이명박 전 대통령 성명에 관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 scoop@yna.co.kr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이상헌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을 직접 거론하며 정치보복 운운한 데 대해 분노의 마음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참모들과의 회의에서 이 전 대통령의 전날 성명과 관련해 이같이 언급한 데 이어 "이 전 대통령이 마치 청와대가 정치보복을 위해 검찰을 움직이는 것처럼 표현한 데 대해 이는 우리 정부에 대한 모욕이며 대한민국 대통령을 역임한 분으로서 말해서는 안 될 사법질서에 대한 부정이고 정치금도를 벗어나는 일"이라고 밝혔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청와대는 전날 이 전 대통령의 성명 발표에 "노코멘트"라며 신중한 입장을 견지했지만, 만 하루도 지나지 않아 문 대통령이 직접 반박 입장을 밝힌 것이다.

이와 관련,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어제는 참모들 차원에서 즉각 말씀드리는 것보다 상황을 정리하고 나서 하는 게 맞는다고 봐서 그랬는데, 밤에 정리하고 오전 회의를 통해 대통령 입장을 말씀드리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이 이 전 대통령 성명을 직접 반박함에 따라 이 전 대통령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한 검찰수사가 더욱 힘을 받게 될 전망이며, 조만간 이 전 대통령이 검찰에 직접 출석하는 상황도 충분히 예상할 수 있게 됐다.

고개 숙인 이명박 전 대통령 입장 밝히는 이명박 전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17일 오후 강남구 삼성동 사무실에서 검찰의 특수활동비수사와 관련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saba@yna.co.kr

이 전 대통령은 전날 강남구 삼성동 사무실에서 발표한 성명에서 검찰의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수수의혹 수사와 관련해 "적폐청산이라는 이름으로 진행되고 있는 검찰수사에 대해 많은 국민들이 보수궤멸을 겨냥한 정치공작이자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라고 보고 있다"며 현 정부를 강하게 비난했다.

'노 전 대통령의 죽음을 거론한 데 대해 특히 더 분노한 것이냐'는 질문에 청와대 관계자는 "법질서 측면은 물론 개인적인 상당한 분노와 불쾌도 있을 것"이라며 "그 분노가 개인적인 것에 머물면 안 되고, 대통령의 분노는 국가의 근간을 흔드는 것과 연관이 있다고 보면 된다"고 답했다.

검찰수사를 비롯한 이른바 적폐청산의 시한과 관련, 그는 "역사의 정의와 민주주의 가치를 세우는 일을 언제까지라는 목표를 정하고 할 수는 없다"며 "단정적으로 딱 부러지게 답할 문제는 아니라고 본다"고 언급했다.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의 직접 언급을 공개한 배경과 관련, "이 정부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라는 국민 명령으로 탄생했고 이를 시행 중이다. 그 와중에 현 대통령과 정부 입장보다는 해서는 안 될 말을 하는 (이 전 대통령 성명의) 파급력이 대한민국과 역사·정의에 미치는 게 훨씬 크지 않느냐"며 "이런 것들이 빨리 정리되어야 한다면 입장을 정확히 말씀드리는 게 혼란을 줄이는 길"이라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그간 많은 인내를 해왔지만 모든 것을 인내하는 게 국민통합은 아니다. 적어도 정의롭지 않은 것에 대해서는 인내하지 말아야 한다"며 "적어도 국민이 불안해할 얘기를 일방에서 쏟아내는데 정부를 책임진다는 책임감만으로 언제까지 인내만 하라는 것은 또 다른 무책임"이라고 강조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 기자회견 관련 브리핑하는 박수현 (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18일 오전 춘추관 대브리핑 실에서 지난 17일 있었던 이명박 전 대통령 기자회견에 관한 브리핑을 마치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scoop@yna.co.kr

문 대통령의 직접 언급이 검찰에 대한 성역없는 수사를 주문한 메시지라는 시각에 대해 이 관계자는 "아니다"라고 선을 그은 뒤 "청와대나 대통령이 가이드라인을 제시하지 말라는 게 국민 명령"이라며 "새로운 나라를 만들라고 만들어준 정부는 지침이나 가이드라인 같은 꼼수를 안 쓴다. 있는 그대로 말씀드리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불안한 역사를 되풀이하지 않게 하기 위해서라도 있는 대로 하는 게 중요하다. 정치적 고려가 개입되면 불안과 혼란의 시기를 늘릴 뿐"이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의 반박으로 국민 편 가름 현상이 심화할 수도 있다는 지적에 이 관계자는 "그렇지 않다. 이 전 대통령의 발언이 국민 편 가름을 더 심하게 할 수 있다"며 "그런 사안이 여러 건 있었음에도 정부를 책임지는 책임감 때문에 인내해왔고, 그러나 이제 금도를 넘어 더 인내한다는 것은 무책임한 것"이라고 말했다.

honeybee@yna.co.kr





이세욱

...
2018-02-03
19:00:37

 
     

번호 제목 글쓴이 글쓴날 조회
공지  꼬리말(댓글) 작성 요령  [1]  이세욱 2016/02/29 2504
공지  재목.재경 1513동기 계룡산 만남- 2008.11.8    이세욱 2008/11/15 3347
공지  재목.재경 1513동기 계룡산 만남2 - 2008.11.8    이세욱 2008/11/15 2995
공지  회원가입로그인 그리고 쪽지 이용방법  [2]  이세욱 2004/07/22 3460
258   39년 전 ‘그때 그 사진’  [1]  사철가 2018/03/25 540
257   '정치보복' 외쳤던 MB, 행보 비공개..침묵 휩싸인 삼성동 사무실    이세욱 2018/01/17 1129
256     이명박 前 대통령 입장 발표.."적폐청산 검찰 수사는 정치공작"    이세욱 2018/01/17 901
255       [속보] 문 대통령, MB 성명에 "노무현 죽음 직접 거론..분노 금할 수 없다"  [2]  이세욱 2018/01/18 1117
        문 대통령 "MB, 盧전대통령 죽음 거론·정치보복 운운에 분노"(종합)  [1]  이세욱 2018/01/18 1064
253       김희중 "나는 착복 안 했다"…특활비 전달 인정    이세욱 2018/01/17 981
252         '키맨' 김희중 "이명박, 국민께 용서 구해야"..고심 깊어지는 MB측    이세욱 2018/01/20 849
251         MB 수사 키맨 김희중 “더이상 부끄러운 아빠 되고 싶지 않다”  [1]  이세욱 2018/01/18 641
250   2017년도송년회 사진  [1]  이세욱 2017/11/15 862
249   목중고1513송년회    양복인 2017/11/10 867
248   북교동 105번지  [5]  서정식 2017/08/26 1323
247   ♡목중고1513연합모임 일정 요약♡  [1]  양복인 2017/05/19 1001
246   한 편의 드라마 - 서울중앙지검장에 윤석열 임명..靑 "최순실 게이트 추가수사"    이세욱 2017/05/19 1172
245   2017년 목중고 목포여행(5월23일) 2차 공지    양복인 2017/04/24 1092
244   2017년 목중고 목포여행(5월23일) 공지    양복인 2017/04/21 809
243   2016년 송년회 사진  [4]  이세욱 2017/01/06 1506
242   ♡목중고1513송년회 안내  [2]  양복인 2016/11/28 1466
241   박영수 특검 "세월호 7시간 · 최태민 유사종교 수사한다"    이세욱 2016/12/02 1971
240   국감장 출석한 윤석열 지청장 주요 발언 영상    팩트TV 2013/10/21 2706
239     돌아온 쟝고 윤석열    이세욱 2016/12/02 1970
238   2016년도 한마음대회    이세욱 2016/11/10 1699
237   지난 여름, 용유도에서 점심을 먹었더라    이세욱 2016/11/10 1570
236   2015년 송년회 사건들...  [3]  이세욱 2016/03/04 3063
235   새 주소록 개별 점검 : 조준기  [3]  조준기 2014/11/05 2576
234   회원가입양식 간소화(주민번호 생략)    운영자 2010/12/25 2902
233   2015년 한마음축제 사진  [1]  이세욱 2015/10/15 2680
232   2014 기금 정산 및 수정주소록 : 조준기    조준기 2014/12/18 2288
231   제목 : 1513 송년회 개최 공지    조준기 2014/11/27 2333
230   회원주소록 점검 및 유지에 관하여  [10]  이세욱 2008/12/20 3431
229   고교졸업50주년행사 사진 - 조준기(서울회장) 촬영  [1]  이세욱 2014/11/05 2344
228   고교졸업50주년행사 사진 - 김용기(목포총무) 촬영    이세욱 2014/11/05 2952
227   고교 졸업 50주년 기념 및 역사문화관 개관 행사 관련 모교 방문 일정 공지 : 조준기  [1]  조준기 2014/10/10 2539
226   재경목포중고 - 개교 72주년 기념축제 - 10/18(토)~10/19(일) 안내 : 총동창회 문서 전달    조준기 2014/09/26 2639
225   1513 9 월 정모 안내 : 조준기    조준기 2014/09/10 2007
224   목중고 역사문화관 설문양식 공지 :국내외 거주 1513회원 공지 :    조준기 2014/08/19 3035
223   목중고 역사문화관 자료 입력 요청 : 총동문회 문서 전달 : 조준기    조준기 2014/08/15 2345
  1 [2][3][4][5][6][7]      
이름 제목 내용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욱이 
전체 방문자수 : 101939
오늘의 방문자수 : 18
통계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