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중 15회, 고 13회 동창회
home contact sitemap
Home > 건강수첩

    [로그인]  [회원가입]
  부분 인공관절수술 통증 작고 일상복귀 빨라
글쓴이 이세욱  2013-07-16 11:39:08, 조회 : 718

부분 인공관절수술 통증 작고 일상복귀 빨라

[중앙일보] 입력 2013.06.24 00:01 / 수정 2013.06.24 00:01

요즘 각광 받는 무릎 관절염 수술

바른본병원 안형권 병원장(오른쪽)이 퇴행성 무릎 관절염의 부분 인공관절 수술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심예원(가명·60·서울 강동구)씨는 50세 때 퇴행성 무릎 관절염이 시작됐다. 연골이 많이 손상돼 인공관절 수술이 필요했다. 증상이 심해 다리도 O자형으로 변했다. 하지만 수술이 부담스러워 진통제와 물리치료로 버텼다. 심씨는 최근 수술 부담을 많이 줄인 무릎 인공관절 수술을 알게 됐다. 연골이 많이 손상된 오른쪽 무릎은 부분 인공관절 수술, 다리가 휜 왼쪽은 휜다리교정술을 받고 회복 중이다.

일반적으로 퇴행성 무릎 관절염하면 인공관절 수술을 떠올린다. 가장 대중적인 수술이어서다. 하지만 관절 전체를 들어내야 하므로 수술 부담이 크다는 단점이 있다. 바른본병원 안형권 병원장은 “인대·힘줄 등 주변 조직을 함께 제거하므로 무릎 운동 기능이 떨어진다”며 “앞뒤로는 움직일 수 있지만 회전운동은 어렵다”고 설명했다. 게다가 제품 수명도 15∼20년이다.

따라서 요즘엔 관절 주변 조직을 최대한 살리면서 치료하는 방법이 뜨고 있다. ‘부분 인공관절 수술’과 ‘휜다리교정술(경골근위부절골술)’이다.

부분 인공관절 수술은 무릎 관절 중 손상된 일부만 치료하는 방법이다. 자동차 앞 문짝이 조금 찌그러졌다고 가정하자. 이때 앞문 전체를 교체하지 않고, 망가진 부위만 편 후 도색해 쓰는 원리와 비슷하다. 안 병원장은 “무릎 관절염 환자 중 약 30%는 부분 인공관절 수술만으로 효과를 볼 수 있다”며 “인대·힘줄·뼈 등 주변 조직을 최대한 보존하기 때문에 수술 후 관절 운동이 정상에 가깝다”고 말했다.

수술 부담도 적다. 안 병원장은 “약 5㎝만 절개하고 진행하기 때문에 수혈이 필요 없고, 통증이 적어 일상생활 복귀가 빠르다”고 덧붙였다. 부분 인공관절 수술 대상은 ▶관절염 진행 상태가 중기일 때 ▶나이가 40~60세로 젊을 때 ▶무릎 관절 안쪽 연골의 마모가 심할 때 ▶다리의 O자형 변형이 심하지 않을 때다.

휜다리교정술은 무릎 관절염 때문에 O자형으로 휜 다리를 바로잡는 수술이다. O자형 다리는 무릎 관절 안쪽에 체중 부하가 많이 걸린다. 이 부위 관절 간격이 좁아져 연골이 점차 손상된다. 반면 관절 바깥쪽은 오히려 체중 부담이 적어 연골이 건강하다.

안 병원장은 “O자형 변형이 심하지만 관절 안쪽 연골 손상이 많지 않은 60세 미만에게 적합하다”고 말했다.

휜다리교정술은 휜 다리를 펴서 관절 일부에 가해지는 압력을 골고루 분산시키는 치료다. 휜다리교정술은 길다란 바게트 빵을 생각하면 이해가 쉽다. 안 병원장은 “딱딱한 바게트 빵을 억지로 곧게 펴려면 부러진다”며 “하지만 빵 중간중간 칼집을 내면 펼 수 있다”고 말했다. 휜다리교정술은 이렇게 뼈에 칼집을 내서 편 후 발생한 빈 공간에 인공뼈를 넣어 고정하는 것이다. 부분 인공관절 수술과 휜다리교정술은 수술 약 3일 뒤부터 보조기구 없이 걸을 수 있다.

안 병원장은 “한 사람의 관절염 환자라도 양쪽 무릎의 손상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두 가지 치료를 각각 적용해 맞춤 치료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황운하 기자

     

번호 제목 글쓴이 글쓴날 조회
공지  뇌졸중으로 절대 쓰러지지 않는 비법 + 뇌졸중 예방법  [2]  운영자 2008/06/11 4336
공지  뇌를 건강하게 - 서울아산병원신경과 김종성교수 동영상강의    운영자 2009/04/10 2926
공지  「 건강수첩 -식생활을 중심으로- 」에 들어가며  [412]  신현경 2004/08/03 5186
34   노년층 위궤양 늘리는 두통약    운영자 2015/01/07 901
33   대장암 유발·예방 'Bad&Good' 7가지    이세욱 2013/11/29 715
32     삼겹살 숯불구이 때 포일 깔고 구워 먹으면    이세욱 2013/11/29 1155
31     '암의 씨앗' 용종, 내시경 검사 외면했다간 '큰 코'    이세욱 2013/11/29 822
30   100세까지 건강하게 - 수퍼푸드    이세욱 2013/11/29 1033
29   [동영상] 전립선 비대증 + 변비와 대장암 + 헬스클럽 똑똑하게 이용하기  [1]  이세욱 2013/08/21 647
28   노인성 척추 골절, 골시멘트 주사하면 쉽게 회복    이세욱 2013/08/20 798
27   당뇨인의 우유 간식  [1]  운영자 2013/08/06 760
26   암환자의 통증관리    운영자 2013/08/06 739
25   디스크 환자 '십중팔구'는 수술 없이 허리 펼 수 있다는데    이세욱 2013/07/16 851
  부분 인공관절수술 통증 작고 일상복귀 빨라    이세욱 2013/07/16 718
23   인공관절수술 없이 무릎관절염 치료한다    이세욱 2013/07/16 887
22   감자 생즙 건강법    운영자 2013/01/15 831
21   중년이후의 체중조절    신현경 2009/11/16 1345
20   생선을 주 2회 이상 먹자  [159]  신현경 2007/12/11 1944
19   마늘은 좋은 항암식품이다.  [1]  신현경 2007/03/09 3601
18   녹차는 대표적 건강음료다.    신현경 2006/12/06 1622
17   토마토를 자주 먹자  [1]  신현경 2006/11/01 1744
16   커피는 해로운가  [1]  신현경 2006/07/13 1481
15   적정 음주  [1]  신현경 2006/05/12 1472
14   종합비타민제를 한알씩 먹자    신현경 2006/02/13 1526
13   건강수첩에 부쳐    서정식 2005/12/18 1468
12   한국인의 건강밥상  [1]  신현경 2005/12/07 1455
11   충분한 량의 물을 마시자  [1]  신현경 2005/11/29 1314
10   적정체중을 위해 밥의 량을 줄이자    신현경 2005/09/21 1393
9   혈행개선을 위해 아스피린을 한알씩 먹자  [1]  신현경 2005/08/22 1462
8   양질의 기름(들기름,호두,어유등)을 적당량 섭취하자    신현경 2005/07/20 6413
  1 [2]      
이름 제목 내용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욱이 
전체 방문자수 : 102417
오늘의 방문자수 : 14
통계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