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중 15회, 고 13회 동창회
home contact sitemap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로그인]  [회원가입]
  이진우의 손에 잡히는 경제
글쓴이 권혁채  2016-05-30 22:55:52, 조회 : 2,666

이진우의 손에 잡히는 경제
<존리와 함께 하는 경제 콘서트_10년 후 한국, 5/21, 2016 @상암 MBC>




 

 


 

 

 


지난 토요일, 평소 출근 길에 자주 듣는 라디오 프로그램인
'
이진우의 손에 잡히는 경제'에서 진행했던 공개 방송을 다녀왔다.

이번 콘서트는 라디오 애청자들의 사연 신청으로 200명의 방청객을 선별했다.

나는 그냥 방송을 듣기만 했는데 친한 친구인 H군은 사연을 신청했고, 이것이 선정되면서 H군이 고맙게도 나를 초대해주어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게 된 것이다. 만약 이 글을 보게 된다면,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구나!



< 리와 함께 하는 경제콘서트_10년 후 한국 경제의 미래>라는 주제로 진행한 이번 방송은 가치 투자로 유명한 존 리, 메리츠자산운용의 강연과 뒤이어서 김동환 대안 경제 연구소장과 이영아 애널리스트 그리고 이진우 진행자  네 명이 함께 대담을 하는 형식으로 진행 되었다.



다음은 이날 있었던 경제 콘서트의 주요 내용을 정리해 보았다 :



◎ 일상 생활의 습관

-. 10년을 바라본 Action이 미래를 바꾼다. 
 → ① 남들과 다른 생각(Thought) ②행동(Action) ③기다림, 이 세가지를 실천하면 성공할 수 있는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생각과 예측을 많이하지만 그것에 그치고 행동으로 실천하지 못함. 본인의 사고를 통해 어떤 결론에 도달 했으면, 이를 반드시 실천하라고 존 리 대표는 강조했다.


-. 부자가 되려면 부자가 되기 위한 훈련을 해야 한다.

① 모든 물건은 되도록이면 Cash로 사라. 본인이 살 능력이 되지 않으면 절대로 사지 마라.

② 연금 펀드에 가입하라. 절세 혜택이 많다.

③ 퇴직 연금은 DC형으로 운용하라.




◎ 주식

-. 주식의 필요성

노동력만으로(월급) 부를 쌓을 확률은 0% 가깝다. 그 이유는 우리가 자본주의 사회에 살고 있고 자본주의에서는 자본가가 부를 쌓기 때문이다. 돈은 육체가 아닌 자본이 일을 해서 벌어야 한다.


-. 주식은 Owner Ship

주식은 지분을 통해서 회사를 간접적으로 보유하는 행위다. 투기의 목적이 아니라 이 회사를 소유한다는 마음으로 투자를 해야 한다.


-. 주식의 판매 철학의 부재

① 주식을 카지노처럼 하지 말라.

주식은 사서 모으는 것이다. 이유가 있으면 파는 것이지만, 단순히 시황에 따라 단기간에 사고 파는 것은 투기와 다를 것이 없다. 주식을 왜 보유하고 왜 팔야하는지 판단하기 위해서는 공부가 많이 필요하다.


② 계좌를 열고, 컴퓨터를 팔아라.

단기간 실적에 흔들리지 말고 장기간 보유해라. 가치 있는 회사는 언젠가 그 빛을 발한다. 그러니 컴퓨터나 핸드폰 스크린을 보지말고 기업 탐방을 통해서 펀더멘탈을 분석하라. 기업에 관한 정보는 충분히 인터넷으로 추적 가능하다. 경영진을 잘 살펴라.




-. 노후 준비에 대한 필요성 대두.

인구 고령화, 출산율 저하로 지금의 젊은 세대는 노후에 대한 준비가 절실하다.

의료 과학 기술의 발전으로 더 오래 살게 되지만, 출산율 저하로 어린 세대의 유입은 줄어 들면서 스스로 노후를 준비해야함.  



-. PER가 높은 종목을 계속 보유하는 이유는?

메리츠 자산운용에 편입된 종목을 보면 PER가 높은 종목이 많은데, 무조건 고평가주라고 판단할 것이 아니라 그만큼 성장 가능성이 높은 주식이라고 생각하라.






1시간 동안 이어진 존 리 대표의 강연 뒤에 이어진

존 리 대표, 김김동환 대안 경제 연구소장과 이영아 애널리스트, 이진우 진행자의 대담.




-. 주식을 장기간 보유하는 것을 계속 권유하시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주식을 팔아야 될 때가 있다면 그건 언제인가?(이영아 애널리스트)

① 회사 경영진에 대한 판단 미스.

회사 경영진을 보고 미래가 유망하다하여 투자를 했는데, 알고보니 본인의 판단과 다르게 회사 경영진이 무능력하다고 느껴질때,


② 이해가 안되는 주가의 급등 시

③ 더 좋은 주식을 발견할 때.


→ 존 리 대표가 운용하는 펀드의  작년 수익률은 21.98%로 국내  운용사 중에서 수익률 기준 1등이다. 실제로 그가 운용하는 펀드의  매매 회전율(연간 보유한 주식을 사고 파는 비율)은 20% 미만으로 대부분의 보유 주를 장기 보유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 Asset Allocation 측면에서 접근한다면, 주식에만 All in을 해야하나?(김동환 연구소장)

월급의 10% 정도는 꾸준히 주식에 투자하라. 꾸준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 Market Time(주가의 단기간 급등락)에 신경쓰지 말고 가만히 놔두면 좋은 주식은 언젠가 올라간다.


-. 해외 투자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고, 어떤 시장이 유망하다고 생각하는가?

한국이 경제가 급격히 성장했던 것처럼, 외국도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많기 때문에 해외투자는 필요하다.

최근 베트남을 다녀왔는데, 베트남 시장이 유망하다고 본다.


◎ 10년 후 한국

-. 한국 교육의 문제점

창의력을 해치는 한국 교육 system에 문제가 많다.

옆의 친구와 경쟁하는 교육이 아니라, 옆의 친구와 협력하는 교육을 만들어라.

책을 읽고, 여행하고, 주식 투자를 하게 하라.

한국 現 교육 체계에서는 당장의 성적이 중요하기 때문에 공부에 모든 에너지를 쏟고 있다.

미국에서는 오후 3시가 되면 학생들은 여러가지 활동을 하면서 살아가면서 필요한 실질적인 지식을 쌓는다.

-. 한국의 경쟁력을 상실한 산업이 다시 부흥할 수 있을까?

걱정할 필요 없다. 수많은 기업이 망하더라도, 수많은 더 경쟁력 있는 기업이 다시 부상할 것이다.(세포가 죽고 그 자리에 다른 세포가 다시 자라나는 것 처럼.)



 

 


 

 

 



한편, 이날 축하 공연으로 김광진씨가 무대에 서서 히트곡인 <동경소녀>, <편지>를 불렀다.

그는 가수이면서 주식 애널리스트 10년, 동부자산운용의 펀드매니저 생활을 10년 한 금융인이다.


다시 가수 활동을 시작하며 이제는 펀드매너지 생활을 그만두었지만,
그가 운용했던
더 클래식 펀드는 뛰어난 수익률을 보이면서 업계에서도 유명했다.
 

참고로 그는 자산가치 대비 저평가된 주식을 보유하고 있으며

바이오 산업을 유망 산업으로 꼽고 있다고 한다.



이날 경제 콘서트는 한 2시간 30분 정도 진행한 것 같다.



 

 

 

 


 

마지막에 이진우 기자랑 사진도 찍고,


 

 

 



이진우 기자가 쓴 <친절한 경제 상식>과 Mug toy가 들어있는 에코백도 선물로 받음.

H군이라는 좋은 친구를 둔 덕분에 정말 좋은 시간을 보낸 것 같다.​

이 자리를 빌어서 한 번 더 고마움을 표하고 싶다네~!





권혁채
TABLE width=550>


세욱이 수고 하였다


2016-05-31
10:38:45

 
           

번호 제목 글쓴이 글쓴날 조회
공지  추억의 팝송 50곡    운영자 2012/04/15 3383
공지  세계 3大 폭포    운영자 2011/08/09 3407
공지  배경음악을 중지시키고 싶거나, 사진이 안 보일 때...    운영자 2011/04/18 3672
1051   죽음은 고통스럽지 않다    사철가 2018/10/23 163
1050   얘들아!! 모여라!!!    사철가 2018/10/10 229
1049   건강하게 오래 살수있는 옻나무 효능에 대하여    김영주 2018/08/19 576
1048   75세 고개 넘으면.. 건강 관리법 완전히 새로 배워라    사철가 2018/06/19 862
1047   대리만족 코너    죠슈아와일더 2018/02/01 989
1046   채동욱의 강제퇴임 막전막후, 황교안 "변호사가 돈은 됩니다"    이세욱 2017/12/23 1775
1045   94세 할머니, '3000m 스카이다이빙'으로 생일 자축    김일중 2017/10/24 1641
1044   셸리 케이건 교수 '죽음을 말하다' : 당신에게 남은 삶이 3년뿐이라면…    혁채 2017/09/30 1794
1043   키스로 前남친을 죽일뻔한 섹스심벌 마릴린 먼로    노마진 2017/08/17 870
1042   생각 : 36. 이상한 침입자    손봉암 2017/07/26 1407
1041   세상에 이런 일이 음성 자기장을 아시나요?  [1]  김영주 2016/09/22 1815
  이진우의 손에 잡히는 경제  [1]  권혁채 2016/05/30 2666
1039   천경자 화백의 작품들    가을혁채 2015/10/30 1752
1038   옻 나무 요리를 권합네다.    김영주 2015/05/31 3223
1037    생각 35. 안니우엠 (사랑합니다) - 제 3 회 -    손봉암 2015/04/30 4221
1036    생각 34. " 안니우엠 (사랑합니다)" 제2회  [1]  손봉암 2015/04/01 4387
1035    생각 33. " 안니우엠 (사랑합니다)" 제1회    손봉암 2015/03/18 4022
1034   자지도 멋지군 만지면 터지리 ㅎㅎ    난지면커지리 2015/03/17 3041
1033   마이크 타이슨 "메이웨더와 싸우고 싶다"    타이슨 2015/03/05 4060
1032   어영부영 보낸 오늘은, 어제 죽은 사람이 갈망하던 내일입니다    이세욱 2015/02/18 3622
1031   정기(주간) 당구모임(신림동모임 & 상봉동모임) 안내    운영자 2015/02/04 2126
1030   팽당한 박지만, 추락한 박근혜.. 정윤회만 웃었다  [4]  오마이뉴스 2014/12/31 3905
1029   정윤회 공방, 청와대에 어른거리는 최태민의 그림자  [2]  미디어오늘 2014/12/03 2149
1028     정윤회·최순실 실세설…아니 땐 굴뚝의 연기?    경향신문 2014/12/08 3715
1027     이젠 朴까지.. 걷잡을 수 없이 확산되는 '정윤회' 파장    뉴시스 2014/12/05 3676
1026   정상회담록 유출 땐 “알 권리”… 이번 문건 유출은 “국기문란”  [2]  경향신문 2014/12/03 3835
1025   마음을 흔드는 사람 사진 20점    hcKwon 2014/11/27 1902
1024   중국국보1호 움직이는 그림 "청명 상하도"    울산혁채 2014/11/12 2589
1023   모스크바에서 베이징까지 시베리아대륙횡단철도 기차여행    울산혁채 2014/11/08 2097
1022   몰카 모음    몰래카메라 2014/10/07 1787
1021   한국 주교단 교황말씀...짜깁기 or 고의적 누락    신문고 2014/09/02 3098
1020   "유가족이 양보하라"는 염수정 추기경, 무섭다  [1]  오마이뉴스 2014/08/27 1695
1019   유가족 여한 없게 하겠다더니..박대통령 약속 헛말이었나    한겨레 2014/08/22 3821
1018   매일 세월호유가족 껴안는 교황… '노란편지'받아 직접 주머니에  [1]  뉴시스 2014/08/16 1885
1017     교황 "세월호 유족 고통 앞 중립지킬 수 없어"(종합)    연합뉴스 2014/08/19 3488
1016   세월호 참사 당일 박 대통령의 미스터리 7시간 그 전말은    경향신문 2014/08/09 2938
1015     [사설] 의혹만 키운 박근혜 대통령 행적에 대한 해명    민중의소리 2014/08/14 2466
1014   산케이, 朴 사라진 7시간, 사생활 상대는 정윤회?    NewsPro 2014/08/08 3912
1013     산케이, 박 사라진 7시간, 사생활 상대는 정윤회??? 근무 중에 무슨 놈의 사생활!!!    한겨레토론 2014/08/08 3674
1012     대통령을 둘러싼 세간의 풍문이 사실이라면?    늙은도령 2014/08/08 3335
1011   통곡의 바다! 절망의 대한민국!    박명림 2014/04/25 2649
1010     침몰 당일 수중구조대 고작 16명 투입    뉴스타파 2014/04/26 1828
1009    생각 32. " 특별한 기도문 "  [8]  손봉암 2014/03/16 3695
1008   치매를 예방하는 확실한 방법    세계보건기구 2014/02/21 2194
1007   2013년 송년회를 다녀 와서의 단상  [2]  김영주 2013/12/13 2140
1006   팔자 기구한 생선, 도루묵 이야기    조재근 2013/11/09 3952
1005   박정희의 상습 성폭력 당하고 이혼도 강요, 미국으로 쫓겨난 불운의 여배우'김삼화'    김현철 2013/11/01 4761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      
이름 제목 내용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욱이 
전체 방문자수 : 106096
오늘의 방문자수 : 1
통계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