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중 15회, 고 13회 동창회
home contact sitemap
Home > 게시판 > 회원소식 > 여기도

    [로그인]  [회원가입]
  money in heaven
글쓴이 서정식  2016-06-08 08:24:52, 조회 : 1,176

There was a pharmacist who had worked all of his life, saved all of his money, and was a real miser. Just before he died, he said to his wife, "when I die, I want you to take all my money and put it in the casket with me. I want to take my money to the afterlife with me."

And so he got his wife to promise him with all of her heart. He died later and then just before the undertaker was ready to close the casket, the wife said, "Wait a minute!" She rushed to put a box in the casket. Her friend who heard the will said, "I know you are not foolish enough to put all that money in there with him."

"I promised that I put that money in the casket with him and I did." said the wife proudly. "you are nuts." "Well, I put all his cash in my account and wrote a check in there, you know. If he wants to cash it, he can do."

최서구
그래실감나는Joke. 인생은 빈손으로왔다가 빈손으로가는게 우리인생이라지만
이조시대엔 산사람도 함께 묻어버렸고 욕심많은약사님은 평생열심히 벌었던돈을
관속에함께 넣어주라고 유언했으니 욕심이많그만.아마 서약사얘기는 절대아니네.
천국에서도 Check를 bounce내는 Bank도 있는가보네. 참 재밌는 글이그만 ㅎㅎ
2016-06-09
22:43:43

 
손봉암
샬롬!! 그간 평강하셨제. 근데 자네와 나, 이따금씩 메신저가 돼 주었던 '카톡'이 몇개월 전에 스마트폰 노트로 교체한 바람에 끊겼네. 어찌하나, 전화해볼까 하던 참이었네.
잘계시게. 항상 건승하고 행복한 노후 보내시게. 기원하겠네. 글구 아직도 자네 일생의 최고의 순간은 오지 않았으니 기대하시면서 말일세!! ㅎㅎ.
2016-06-23
19:11:44

 
     

번호 제목 글쓴이 글쓴날 조회
공지  뉴욕에서  [5]  서정식 2005/03/15 1684
101   지난 6월에 그리고 지난 7월에 각 각 다녀간 봉기와 한선    이세욱 2018/12/23 44
100    * 소망 *    최서구 2018/12/21 90
99    * 믿음 *    최서구 2018/12/12 141
98    뉴욕의 겨울모습    최서구 2018/02/06 2593
97   더 행복해 지는 시간들 !! 2  [1]  손봉암 2017/07/24 804
96   뉴욕의 여름소식  [2]  최서구 2017/07/22 3370
95   허드슨강변에서  [1]  최서구 2017/07/21 3303
94   더 행복해 지는 시간들 !!    손봉암 2017/07/20 728
93   뉴욕 허드슨강변 사모곡  [1]  최서구 2016/10/06 5196
  money in heaven  [2]  서정식 2016/06/08 1176
91   당신과 함께 봄의 왈츠를 출까요?  [1]  최서구 2016/04/03 5089
90   유달의 아침  [6]  서정식 2016/01/24 1527
89   초설  [2]  서정식 2016/01/15 1365
88     [re] 초설  [3]  최동룡 2016/01/17 2090
87   2015년 가을전어는 원호와 함께...  [2]  이세욱 2015/10/09 1745
86   9월이 오면... 생암이가 올 줄 알았는데 10월 초순에 온답니다...    이세욱 2015/08/05 1814
85     소수정예부대출신들이 빛난 어느 가을저녁  [1]  이세욱 2015/10/15 1729
84   A Dog's Life  [2]  서정식 2015/03/12 1547
83   사진    손봉암 2015/02/09 1718
82    사진.    손봉암 2015/02/09 1612
81   사진    손봉암 2015/02/09 1604
80   그립던 모국, 자주 찾는 강동원.  [7]  손봉암 2015/02/09 2203
79   뉴욕의 1513 + 생암. 덕이  [3]  최서구 2015/01/29 4332
78    " 집안 대사로 잠시 귀국한 서정식 "    손봉암 2014/12/08 1683
77    당신들은 무쟈게 강한사나이들 입니다  [5]  최서구 2014/11/28 5093
76   졸업50주년행사 참석 차 모국에 온 문봉기  [1]  이세욱 2014/11/05 1616
75   서울에서 치룬 노용석의 古稀宴  [1]  이세욱 2014/07/25 1804
74   무주 세계태권도연맹 행사차 일시귀국한 강동원(손봉암 사진송부)  [2]  이세욱 2014/07/12 2227
73     또 하나의 추억거리  [1]  손봉암 2014/07/24 1677
  1 [2][3][4]      
이름 제목 내용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욱이 
전체 방문자수 : 107502
오늘의 방문자수 : 5
통계보러가기